• 에디터

고독한 자판기가 숨쉬는 밤에

#자판기 #에이지 #오하시 #사진가 #사진 #소개

눈보라치던 십여 년 전 어느 밤,

자판기의 불빛에 의지해 길을 잃지 않을 수 있다.

문득 생각해본다.

늘 무심코 지나치던 자판기, 너무나도 당연한 그 편리함,

편리하지만 쉬어갈 곳이 없는 오늘의 우리에 대해.

편리할수록 그 얼마나 고독할 수 있는가.



에이지 오하시, 사각의 자판기와 고독의 시간.

어떤 생각이 드세요? 전 어쩐지 아련한 지난날의 시간을 떠올리게 되는군요.

작가의 홈페이지에 좋은 사진이 잔뜩 있으니 한 번 방문해 보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.

https://eijiohashi.com/en

물론 다른 오해없이 좋은 건 나누고 느끼며 자극받고 싶을 뿐입니다.


​대한민국

  • Twitter Basic Black
  • 블랙 인스 타 그램 아이콘
  • 블랙 대표자 아이콘

Copyright © emoTure, All Rights Reserved